사우디 메르스 환자 급증, 다음달 300만명 모이는 성지순례기간 초긴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우디 메르스'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우디 메르스'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우디 메르스' 

사우디에서 메르스환자가 급증한 가운데 다음달 300만명이 메카에 모이는 성지순례기간이 있어 보건당국이 비상에 걸렸다.

20일(현지시각) 칼리드 알팔리 사우디아라비아 보건장관은 "정부는 투명성을 유지하면서 성공적으로 통제하는 중"이라며 "메르스에 대한 대중의 경각심을 일깨우고 전염예방을 위해 대국민 홍보활동을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19일까지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메르스 환자가 총 60명 발생했다. 이는 지난해 8월 발병환자수보다 12배나 많은 수치다. 올해 사우디에서 발생한 메르스환자는 총 289명, 사망자는 120명으로 치사율은 41.5%에 달한다.

특히 다음달에는 300만명의 인구가 메카에 모이는 성지순례기간이 있어 감염확산 여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우리 보건당국도 이에 대한 대응을 마련해 놓고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사우디아라비아 현지의 감염은 병원 내에서 전파되고 있으나 중동지역 여행 시에는 낙타 등 동물과의 접촉을 피하고 호흡기 감염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중동지역에서 입국한 뒤 14일 이내에 발열, 기침, 호흡곤란 등의 증상이 발생하면 메르스 콜센터 109번에 신고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2.09상승 20.1718:03 06/28
  • 코스닥 : 769.51하락 1.0918:03 06/28
  • 원달러 : 1283.40하락 3.118:03 06/28
  • 두바이유 : 110.03상승 3.5218:03 06/28
  • 금 : 1821.20하락 3.618:03 06/28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 [머니S포토] 한산 박해일 "최민식 선배, 너도 고생해봐라" 조언전해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 입장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인사 나누는 '권성동'
  • [머니S포토] 증권업계 CEO 만난 이복현 금감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