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주, 공정위 자료제출 요구에 '개인정보' 공개 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
사진=머니투데이

롯데그룹이 공정거래위원회가 요구한 해외계열사 주주현황과 주식보유 현황 등 지분구조 관련 자료를 제출한 가운데 롯데측이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의 개인과 관련된 내용은 빼고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21일 롯데에 따르면 공정위가 전날(20일) 롯데로부터 제공받은 지분 정보 현황에서 신 전 부회장의 주주현황 등 개인 정보는 빠졌다. 다만 신격호 롯데 총괄회장과 신동빈 회장 지분구조 현황 자료는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롯데그룹 관계자는 "공정위에 제출한 서류를 확인하지 못해 사실 여부는 알 수 없다"면서도 "다만 지분 구조를 공개하려면 주주들의 동의가 필요한 것으로 알고 있다. 이 과정에서 신 전 부회장이 서류 제출을 거부한 것 아닌가 생각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공정위는 지난달 말 베일에 쌓여있던 롯데그룹의 지분 구조를 파악하기 위해 롯데에 관련 자료를 요청한 바 있다. 따라서 일본 롯데홀딩스와 롯데홀딩스의 지분 3분의 1을 보유한 광윤사의 지분 구조가 구체적으로 드러날지 관심이 모아진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65.40상승 17.6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