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사랑한 시간’ 하지원 패션, 드라마 끝났어도 ‘오하나 룩’ 현재진행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SBS 주말드라마 ‘너를 사랑한 시간’에서 하지원은 트렌디하고 감각적인 스타일링으로 ‘하지원 패션’, ‘하지원 스커트’, ‘하지원 가방’ 등 많은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강력한 패셔니스타로 다시 한 번 입지를 굳혔다. 드라마는 끝났지만 미리 보여준 가을 스타일 덕분인지 많은 여성들은 아직도 ‘오하나 룩’에 열광하고 있다. 

깔끔한 화이트 셔츠, 강렬한 비비드 셔츠, 그리고 경쾌한 패턴셔츠까지, 셔츠 스타일만 참고해도 오하나 부럽지 않은 올 가을 트렌디세터로 거듭날 수 있다.
image
화이트 셔츠로 깔끔하게 가장 베이직한 아이템인 화이트 셔츠의 변신은 무궁무진하다. 특히 데님 팬츠와 화이트 컬러의 매치는 가히 독보적이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너무 반듯하고 정직한 화이트 셔츠는 딱딱해 보일 수 있다. 

아메리칸 이글에서 선보인 셔링 디테일이 더해진 화이트 셔츠로 부드럽고 청초함을 전달할 수 있는가 하면, 스텔라 매카트니에서 선보인 페이크 리본 블라우스는 여성스러움을 더욱 부각시키기 안성맞춤. 오하나처럼 하이웨이스트 스커트나 미디 길이의 플레어 스커트에 화이트 셔츠를 매치한다면 군더더기 없는 깔끔함을 전달할 수 있다.
image
비비드 컬러로 힘주기 정적이거나 심심하다 싶을 땐 비비드 컬러로 힘을 주는 것도 좋다. 자체만으로 포인트가 될 뿐만 아니라, 스산한 가을 분위기에 생기를 전달할 수 있다. 오하나 역시 오렌지 컬러의 셔츠로 스타일리시함을 뽐냈다. 

빔바이롤라는 강렬한 오렌지 컬러에 심플한 디자인이 눈에 띈다. 오하나처럼 블랙 스커트와 매치하거나, 혹은 모노톤 아이템과 함께 매치해 감각적인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스텔라 매카트니는 블루 컬러에 슬릿 디테일 소매의 세련된 블라우스를 선보였다. 여기에 하이웨이스트 팬츠를 매치해 세련된 레트로 무드를 풍긴다.
image
패턴 셔츠로 포인트 경쾌하고 트렌디한 분위기를 전달하고 싶을 땐 패턴이 가미된 셔츠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차려입은 듯 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를 풍길 수 있다. 올세인츠는 오리엔탈 패턴이 그려진 셔츠에 블랙 팬츠를 매치해 단정하면서 트렌드 복고 스타일을 완성했으며, 타미 힐피거는 도트와 곡선이 조화를 이루는 화려한 패턴 셔츠에 화이트 큐롯 팬츠를 착용해 화려하면서도 깔끔함을 잃지 않고 있다. 

럭키슈에뜨의 리본 패턴에 셔링 칼라 디테일 셔츠는 그야말로 러블리함 그 자체다. 여기에 그레이 컬러 수트를 매치해 매니시한 분위기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각 브랜드 제공>
 

  • 0%
  • 0%
  • 코스피 : 3174.17하락 46.5311:06 04/21
  • 코스닥 : 1023.37하락 8.5111:06 04/21
  • 원달러 : 1116.80상승 4.511:06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1:06 04/21
  • 금 : 65.74상승 0.9111:06 04/21
  • [머니S포토] 학교·학원 코로나19 방역대응 강화조치 브리핑
  • [머니S포토] 국힘 비대위 들어서는 주호영 대표 권한대행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들어서는 '윤호중'
  • [머니S포토] 홍남기 "차질없는 코로나 백신확보에 주력할 것"
  • [머니S포토] 학교·학원 코로나19 방역대응 강화조치 브리핑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