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8회 베페 베이비페어, '안심육아, 아빠육아' 트렌드 속 종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제28회 베페 베이비페어, '안심육아, 아빠육아' 트렌드 속 종료
㈜베페(www.befe.co.kr)는 ‘제28회 베페 베이비페어’가 지난 23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베페에 따르면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삼성동 코엑스 A, B홀에서 진행된 제28회 베페 베이비페어에는 약 10만4000여 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

국내외 임신 출산 육아 교육 문화 관련 150개 기업, 350여 개 브랜드가 참가한 이번 전시회에는 특히 최근 육아업계 화두로 떠오른 ‘안심육아(安心育兒)’와 관련한 다양한 육아용품과 육아정보, 이색 행사가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고.

영유아 학대나 환경오염, 질병(메르스)감염 등의 외부요인과 가정 내 안전 문제 등 점차 아이를 낳고 기르기 불안한 사회적 분위기와 니즈에 맞춰 이번 베페 베이비페어 현장에는 위생과 청결, 환경 등의 물리적 ‘안전’과 꼼꼼하고 깐깐한 엄마 마음까지 ‘안심’하게 만드는 안심육아용품이 대거 등장했다.

또한 안심하고 아이를 키우려는 ‘아빠’들의 적극적인 육아 참여 증가에 따라 아빠들을 겨냥한 육아용품도 새롭게 선보였다. 소재와 재질, 제품의 안전 인증 여부 등을 철저히 따져 구매하는 등 엄마 못지 않은 깐깐함으로 아이용품을 세심히 고르는 아빠들이 늘어난 것도 이번 전시회에서 볼 수 있었던 특징 중 하나다.

㈜베페 이근표 대표는 “안심육아 테마 아래 선보인 육아용품 전시는 기본, 출산 장려와 행복 육아를 위한 캠페인 운영, 베페만의 옴니채널인 베페 TV 등 다양한 특화 콘텐츠를 바탕으로 관람객에게 풍성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노력한 것이 이번 28회 전시의 성공 요인”이라 설명하며, “앞으로도 베페 베이비페어는 다채로운 육아 정보를 전달하는 ‘행복 육아 공감 현장’으로, 국내 임신 출산 육아 문화를 발전시키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미지제공=베페>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