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유재석, VJ와 5년간의 우정 날려버린 '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런닝맨 유재석'

'런닝맨' 유재석과 담당 VJ의 5년간의 우정이 공포 앞에서 무너졌다.


8월 23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5주년을 맞아 그간 환상호흡을 자랑해 온 런닝맨 멤버와 VJ들의 의리게임이 펼쳐졌다.


쉼 없이 달려온 런닝맨 멤버들을 위한 환상의 오프닝 파티도 잠시, 제작진이 마련한 스산한 기운의 폐교가 공개되자 눈치 빠른 런닝맨 멤버들 사이에서는 "말도 안돼" "이러지마" 등의 분노의 탄성이 연이어 터져 나왔다.


이어서 5년을 같이 달려온 환상의 짝꿍, VJ들과 공포체험을 함께 하고 돌아와야 한다는 룰이 공개됐다.


유재석은 담당VJ와 폐교에 처음으로 들어갔다. 차마 따라 들어가지 못하는 VJ에게 유재석은 "형 여기서 찍어야 될 것 아니야"라며 촬영을 독려하기도 했다.


그러기도 잠시, 그들은 제작진이 준비한 공포스러운 마네킹과 귀신에 화들짝 놀라며 서로의 짝꿍들은 촬영이고 뭐고 서로 등을 돌려 도망가다 서로에게 걸려 넘어지는 등 녹화

현장을 아수라장으로 만들어 보는 이로 하여금 대폭소를 유발했다.


고생 끝에 미션에 성공한 유재석은 폐교에서 나온 후 “저긴 지옥이야 지옥”이라고 말하며 또 한번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SBS 런닝맨>



 

  • 0%
  • 0%
  • 코스피 : 2310.71하락 31.0713:44 07/06
  • 코스닥 : 753.44상승 2.4913:44 07/06
  • 원달러 : 1308.00상승 7.713:44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3:44 07/06
  • 금 : 1763.90하락 37.613:44 07/06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우주소녀 '예쁜 애 옆에 예쁜 애'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