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유감' 표명, 박 대통령 "단호 대응 원칙 일관되게 지킨 결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북한 유감표명' '남북 공동합의문' 박근혜 대통령이 24일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스1
'북한 유감표명' '남북 공동합의문' 박근혜 대통령이 24일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스1
'유감' '남북 공동합의문' 

박근혜 대통령이 25일 오전 극적 타결괸 남북 고위급 회담과 관련해 "북한이 자신들의 도발행위에 대해 유감을 표하고 재발방지를 약속한 것이 앞으로 남북간 신뢰로 모든 문제를 풀어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고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박 대통령은 "정부가 북한의 도발에 단호히 대응한다는 원칙을 일관되게 지켜나가면서 다른 한편으로 대화의 문을 열고 문제의 해결을 위해 노력한 결과라고 생각한다"고 평했다. 또 "그동안 북한의 지뢰 도발과 연평도 포격 도발 등 각종 도발로 끊임없이 우리 국민의 안위가 위협받아 왔다"며 "이런 상황을 더이상 끌고 가지 않기 위해서는 이번에 북한의 확실한 사과와 재발방지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또 "이제부터 중요한 것은 이번에 남북이 합의한 구체적인 사업들이 후속 회담 등을 통해 원활하게 추진돼서 남북간에 긴장이 해소되고 한반도 평화와 발전을 위한 전기가 마련되도록 하는 것"이라며 "무엇보다 분단으로 인한 이산가족의 고통부터 치유하고 남과 북이 서로 교류하고 민간활동이 활발해져서 서로 상생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해야한다"고 밝혔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4.40하락 64.5914:14 01/26
  • 코스닥 : 992.91하락 6.3914:14 01/26
  • 원달러 : 1104.20상승 3.514:14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4:14 01/26
  • 금 : 55.41상승 0.2114:14 01/26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한 박영선 전 장관
  • [머니S포토] 우상호·박영선 '서울시장 맞대결'
  • [머니S포토] 침통한 정의당 "국민께 좌절감 안긴 점 잘 알아" 연신 사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태년'
  • [머니S포토]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한 박영선 전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