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교육, 베트남 현지 한국어 교육 시장 진출…한국어 학습 사이트 개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상교육, 베트남 현지 한국어 교육 시장 진출…한국어 학습 사이트 개설
교육전문그룹 비상교육은 한국어 확산에 기여하고자 베트남어로 된 한국어 교육 사이트를 개설하고, 현지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 사이트는 비상교육이 한국어능력시험(TOPIK) 대비를 위해 지난해 4월 오픈한 ‘마스터토픽(www.mastertopik.com)’ 사이트의 베트남어 버전으로, 모의고사 특강을 비롯해 초·중·고급 강좌, 토픽 급수별 강좌 등 시험 준비에 최적화된 한국어 강의를 제공한다.

앞서 이달 초 비상교육은 베트남 현지에서 운영 중인 한국어 전문 학원 ‘가나다어학당’의 적극적인 제안으로 한국어 보급 활성화를 위한 ‘온라인 한국어 강좌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비상교육, 베트남 현지 한국어 교육 시장 진출…한국어 학습 사이트 개설
가나다어학당은 베트남 호치민시 등 6개의 지점을 두고, 600여 명의 수강생을 보유한 한국어 전문 어학원이다.

어학당 측은 마스터토픽을 선택한 이유로, 현장 강의 중심의 학원은 이동 시간이 길고 수강료도 비싼 반면, 인터넷 강의는 인터넷이 연결된 곳이라면 어디서든 들을 수 있고 저렴한 가격에 반복 학습이 가능하다는 점을 들었다.

이처럼 베트남이 한국어 교육에 적극적인 데에는, 한류 열풍과 함께 한국인과 국제결혼 시 한국어능력시험 초급 1급 이상을 취득해야 한다는 입국 요건과, 현지 한국기업의 취직 수요 증가가 한몫했다.

비상교육과 가나다어학당은 마스터토픽 사이트와 한국어 교재를 중심으로 베트남에서 체계적인 한국어 수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비상교육은 현재 베트남 선생님이 직접 가르치는 한국어 강좌와 토픽 강좌를 제작하고 있다.

송윤주 비상교육 한국어사업본부장은 “가나다어학당과의 계약을 위해 베트남을 방문했을 때 한국어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다는 걸 실감했다”며 “이번 협력을 계기로 비상교육의 우수한 온라인 교육 콘텐츠가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이미지제공=비상교육>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46상승 29.809:10 01/20
  • 코스닥 : 963.46상승 5.7109:10 01/20
  • 원달러 : 1100.10하락 2.809:10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09:10 01/20
  • 금 : 55.19상승 109:10 01/20
  • [머니S포토] 2021년 제1차 고위당정청, 설 민생 등 현안 논의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2021년 제1차 고위당정청, 설 민생 등 현안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