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현석, 만화주인공같은 상투적 '허세멘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최현석 돈가스,이연복'

최현석 셰프가 이연복 셰프와의 두 번째 대결을 앞두고 허세로 꽉 찬 소감을 밝혔다.


지난 8월 24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김영호와 김태원이 출연했다. 이날 셰프들은 김태원의 냉장고에 있는 재료들을 가지고 ‘그리워하면 언젠간 만나게 되는 동남아 요리’와 ‘영양실조 기러기를 부활시키는 요리’ 대결을 펼쳤다.


최현석과 이연복의 대결을 앞두고 MC 김성주는 “지난 번 대결에서도 긴장감이 넘쳤다. 우리가 나가서 중계를 하지 못 할 정도였다”며 이들의 두 번째 대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최현석은 “두 번째 대결을 앞둔 심정이 어떻냐”는 질문에 “어쩌면 저는 늘 저와의 싸움을 하고 있는 것 같다”며 허세 가득한 답변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현석의 답을 들은 김태원은 “저 사람은 만화에 나오는 사람 같다. 까치 만화에 마동탁 같다”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