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유감표명, 김진태 "남북 합의문 사과도 없고 반성문도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김진태 새누리당 의원 페이스북
/자료=김진태 새누리당 의원 페이스북

'북한 유감표명' '남북 합의문'

북 합의문에 명시된 북한의 '유감' 표명에 대해 '사과'가 아니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이 이번 합의문에 대해 "사과도 없고 반성문도 없다"고 비판했다.

김진태 의원은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비정상적인 사태가 발생하지 않는한 확성기방송을 중단한다? 이게 재발방지 약속인가?"라며 "합의문 그 어디에도 다신 이런짓 안하겠단 말이 없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한대 더 때리면 앙~하고 울꺼다'로 밖에 해석이 안된다"며 "이번 우리 협상대표들은 참 장한 일했다. 북한 대표들이 처형되지 않게 했으니까"라고 덧붙였다.
 

  • 0%
  • 0%
  • 코스피 : 3177.52상승 5.8618:03 04/22
  • 코스닥 : 1025.71상승 3.4918:03 04/22
  • 원달러 : 1117.30하락 1.318:03 04/22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18:03 04/22
  • 금 : 63.71하락 2.0318:03 04/22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인터넷 품질 문제' 김현 "KT·SK·LG까지 통신3사 전수 조사할 것"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