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세 인하, 현대차 차종별 이렇게 싸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소세 인하' /사진=현대차 제공
'개소세 인하' /사진=현대차 제공
'개소세 인하'

정부가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자동차나 대형가전 등에 부과하는 개별소비세를 30%인하하기로 함에 따라 자동차업계가 반색을 표하고 있다.

이에 따라 소형차량인 아반테 1.6의 경우 기존 113만5000원이던 세금이 34만1000원이 줄어 79만4000원만 내면된다.

쏘나타 2.0 스마트의 경우 165만2000원이던 세금이 49만6000원 줄어든 115만6000원으로, 그랜저 2.4모던은 194만원에서 58만2000원 줄어든 135만8000원으로 세액이 낮아진다. 이밖에 고가 대형차량이나 수입차량의 경우 수백만원까지 세금감면폭이 늘어난다.

대형차인 에쿠스5.0 프리스티지의 경우 경감폭이 204만원에 달한다. 현재는 개소세 476만원, 교육세 143만원 등을 포함해 1억1150만원에 팔리고 있다. 그러나 개소세 3.5%를 적용하면 개소세 333만원, 교육세 100만원 등 1억946만원에 구입이 가능해진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1.83하락 41.6609:41 03/05
  • 코스닥 : 912.95하락 13.2509:41 03/05
  • 원달러 : 1131.60상승 6.509:41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09:41 03/05
  • 금 : 63.11상승 1.6709:41 03/05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정세균'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LH 직원투기 의혹' 이낙연 대표에게 문책 당한 변창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