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목동 가스공사 용지에 교육연구시설 들어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업지 위치도. 사진제공=서울시
사업지 위치도. 사진제공=서울시
옛 한국가스공사 목동관리소 용지에 교육연구시설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제12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고 목동택지개발사업지구 지구단위계획 결정 변경안을 수정가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양천구 목동 900-4번지 일대는 목동자원회수시설 북측에 있는 가스공급설비로 목동지역 가스공급을 위해 한국가스공사의 목동관리소로 사용됐으나 그 기능을 상실해 2012년 민간에 매각됐다. 현재는 나대지로 존치돼 구청장이 도시계획시설 폐지를 요청했다.

시는 이번 도건위에서 해당 도시계획시설을 폐지하고 교육연구시설 신축을 허용했다. 다만 ▲안양천로변 건축한계선 지정(10m) ▲인접한 아파트 연계 공공보행통로 지정(4m) ▲청소년상담센터 및 인생이모작지원센터 등을 설치 등 공공기여 방안을 확보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지구단위계획 변경으로 교육연구시설이 들어서 일대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성동규
성동규 dongkur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위크>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06.84하락 92.8510:48 02/26
  • 코스닥 : 910.65하락 25.5610:48 02/26
  • 원달러 : 1120.90상승 13.110:48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0:48 02/26
  • 금 : 65.39상승 2.510:48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