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종섭 발언 논란, 새정치 "노무현 대통령은 덕담했다가 탄핵 당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종섭 발언 논란'
'정종섭 발언 논란'

'정종섭 발언 논란'

새정치민주연합은 27일 총선 개입 발언 논란에 휩싸인 정종섭 행정자치부 장관의 해임을 촉구했다.

새정치민주연합 이춘석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정책조정회의에서 "선거 총괄 주무부서인 행자부 장관이 여당의 총선 승리를 외치고 있다"며 "주어가 없다는 식의 궁색한 변명은 논할 가치조차 없다"고 말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은 임명권자로서 명확한 입장을 밝혀야 한다"며 "해임건의안, 탄핵, 검찰고발 등 법적 절차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새정치민주연합 김성주 의원 역시 "고 노무현 대통령은 총선 때 우리당이 잘됐다고 덕담을 했다가 탄핵당했다"며 정종섭 행정자치부 장관의 해임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행자부장관이 여당의 연찬회에 가서 총선 필승을 이야기한 것은 민주국가에서 용납될 수 없는 일"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정종섭 행자부 장관은 지난 25일 저녁 충남 천안 우정공무원교육원에서 열린 새누리당 국회의원 연찬회에 참석, 의원들과의 만찬에서 건배사 제의를 통해 "제가 '총선'이라고 외치면 의원님들은 '필승'을 외쳐달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져 총선 개입 논란에 휩싸였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