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력교정수술 앞서 유전자 검사가 필요한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월에는 추석 연휴가 있어 벌써부터 시력 교정 수술 계획을 세우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짧은 휴가와 연휴 기간 동안 시력교정술을 받기 위해 사전 검사를 소홀히 할 경우 부작용에 시달릴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각막이상증이 있는 사람이 증상을 모른 채 수술을 하게 되면 부작용으로 실명에 이를 수 있는 만큼 수술 전 정밀 검사는 매우 중요하다. 안전한 수술을 위해 꼭 받아야 할 검사와 주의사항에 대해 알아본다.

시력교정술 부작용 막으려면 기본 시력 검사부터 유전자 검사까지 정밀하게 확인해야

사람의 눈은 개인마다 고유의 특성이 있어 선명한 시력을 얻기 위해서는 각각의 특성을 정확하게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정밀 검사는 시력 회복뿐 아니라 눈 건강을 위해서도 필수다.

시력교정술 전 반드시 받아야 하는 검사로는 우선 시력 검사에서부터 안구건조증 정도, 각막두께, 동공크기, 안압 검사 등 기본 검사가 있다. 이와 함께 각막에서 발생할 수 있는 과립각막이상증, 아벨리노 각막이상증, 격자형 각막이상증 등 여러가지 종류의 각막이상증 검사와 망막검사, 위에브 프론트 검사 등 수십여 항목에 이르는 사전 정밀 검사 단계를 반드시 거쳐야 한다.

특히 각막이상증은 유전자 돌연변이로 인한 유전병으로 각막에 물리적인 상처가 생긴 후 회복할 때 특정 회백색 단백질이 각막에 축적되어 실명에 이르는 증상으로 꼼꼼한 검사가 필요하다. 따라서 수술 전에는 반드시 모든 정밀 검사를 받아 수술 가능 여부를 확인하고 부작용을 사전에 예방하도록 한다.
시력교정수술 앞서 유전자 검사가 필요한 이유는?
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조은영 원장은 “시력교정수술 후 부작용 예방을 위해서는 수술 전 기본적인 검사와 함께 정밀 검사 및 유전자 검사를 반드시 받아야 한다”며 “검사 후 각막이상증, 녹내장, 원추각막 등과 같은 안질환 또는 부작용 가능성이 판단될 경우에는 절대 수술을 하지 말아야 한다”고 전했다.

‘아벨리노랩 유니버셜 테스트’ 5가지 주요 각막이상증 한번에 검사해 안정성 높여

기존 시력교정수술 전 검사 과정에서는 가장 많이 발생하는 아벨리노 각막이상증에 대한 유전자 검사만 시행됐으나, 이 외에도 가장 빈번히 발생하는 각막이상증의 종류가 발견됨에 따라 총 5가지 주요 유전자 돌연변이에 대한 검사의 필요성이 대두됐다.

이에 따라 각막에서 발생할 수 있는 5가지 주요 각막이상증을 한번에 검사하는 ‘아벨리노랩 유니버셜 테스트’가 국내에 도입돼 큰 관심을 얻고 있다. 아벨리노랩 유니버셜 테스트는 각막이상증을 유발하는 유전자 돌연변이 중 세계적으로 가장 빈번하게 보고되고 있는 과립각막이상증(GCD1), 아벨리노 각막이상증 (GCD2 or ACD), 격자형 각막이상증(LCD), 레이스버클러스 각막이상증(RBCD), 티엘벵케 각막이상증(TBCD) 등 5가지 돌연변이에 대한 검사를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는 방법이다.

한편 아벨리노랩 유니버셜 테스트는 기존에 진행되던 아벨리노 각막이상증 검사와 같은 방식으로 진행되며, 하루 7회 1.5시간 만에 검사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라식, 라섹 부작용 철저한 검사와 사후 관리한다면 걱정 없어

라식, 라섹은 정확한 사전 검사와 전문적인 의료진의 상담 후 적합한 수술을 받는다면 안전하다. 먼저 병원을 선택할 때는 얼마나 많은 장비로 검사하는지와 레이저 장비를 얼마나 보유하고 있는지, 다양한 각막이상증에 대해 검사를 하는지 등에 대해서 꼼꼼하게 따져봐야 한다.

그리고 주의해야 할 점은 라식, 라섹 수술 후 철저한 사후관리이다, 아무리 완벽한 수술을 하더라도 사후관리가 철저하지 않으면 의미가 없다. 수술 후에는 건조증과 염증을 예방하기 위해 흡연은 2주후 음주는 1달 후부터 가능하며 눈에 충격이 갈 수 있는 심한 운동도 1달 후부터 하는 게 좋다.

세안 및 샤워, 기초화장은 수술 3일 후부터 가능하며 1~2주간은 의식적으로 눈을 만지지 않도록 해야 한다. 또한 일상에서 자외선 차단에 신경을 써야 하는데 특히 라섹 수술은 6개월동안 선글라스, 보안경을 통해 자외선 차단을 철저히 하는 것이 좋다.

<도움말, 이미지제공=비앤빛 강남밝은세상안과>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