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 잇템 래쉬가드, "이제 운동복으로 활용하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름휴가 잇템 래쉬가드, "이제 운동복으로 활용하세요"
여름휴가를 끝으로 서랍 깊숙이 넣었던 래쉬가드를 다시 꺼내보자. 래쉬가드는 워터 스포츠뿐 아니라 일반 운동 시에도 활용이 가능한 하이브리드 의류다. 기본적으로 속건성과 스트레치 기능, 자외선 차단 기능을 갖고 있기 때문에 운동할 때에 활용하기 좋은 아이템인 것.

이와 관련해 스포츠웨어 브랜드 배럴은 자사의 래쉬가드 제품을 운동복으로 활용하는 팁을 제시했다.

무더위가 한 풀 꺾이고 선선해진 바람을 만끽하기 위해 자전거 라이딩을 나서는 이들이 늘고 있다. 자전거 라이딩 시 여유있는 핏의 의류는 거추장스러울 뿐 아니라 자전거에 옷이 걸릴 경우 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몸에 밀착되는 핏이 좋다.

배럴의 ‘오지 래쉬가드’는 자외선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할 수 있도록 UPF 50+ 원단으로 제작됐다. 밀착되는 핏이지만 강한 스트레치 성질을 갖고 있어 큰 움직임에도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요가나 필라테스, 피트니스 등 실내 운동 시에는 여유로운 핏보다 밀착되는 핏의 의류를 선택해 자신이 정확한 동작을 하고 있는 지 수시로 체크하는 것이 좋다. 실제 근육의 움직임을 눈으로 확인하기 위해서는 탑 종류의 복장이 적합하다.

배럴의 ‘브라탑’은 4-WAY 스트레치로 가슴을 잘 감싸주며 탄력 있게 바디를 보정, 신체 흔들림이 많은 활동에 적합한 제품이다. 이 브라탑은 땀 배출을 용이하게 하고 통기성을 높이기 위해 내부를 매쉬로 처리했다. 추가패드를 넣을 수 있도록 패드홀이 장착되어있고, 별도로 볼륨 패드도 제공해 원하는 바디라인 연출이 가능하다.

야외 조깅은 일상 스트레스를 푸는 데 효과적이고 별도의 비용이나 준비물 없이 남녀노소 할 수 있어 많은 이들이 즐기는 운동이다.

조깅 시에는 긴팔 래쉬가드보다 민소매 래쉬가드가 암밴드와의 마찰을 줄일 수 있다. 또, 집업 스타일은 탈착용이 용이해 달리기는 중간에 입고 벗을 수 있어 체온 유지가 가능하다.

배럴의 ‘린다 집엎 후드’ 래쉬가드는 후드가 달려 있어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지퍼 안쪽에 추가 마감처리를 해 지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고, 래쉬가드 양쪽에 배치한 포켓으로 간단한 개인 물품 소지에 편리하다. 깨끗한 화이트 톤의 밝은 컬러로 야간 운동 시 안전도를 높일 수 있다.

하의는 짧은 기장의 보드숏을 추천한다. 배럴의 ‘모나코’ 보드숏은 속건성과 발수성이 좋고 형광 색상의 원단임에도 이염이 적다. 후면 포켓은 간단한 소지품을 넣을 수 있게 제작됐다.

배럴 관계자는 “래쉬가드는 워낙 신축성이 좋은 소재를 사용하기 때문에 움직임이 큰 동작을 할 때도 불편함 없이 입을 수 있어서 일상생활에서 입는 경도 있다”며 “워터스포츠뿐 아니라 일반 운동할 때도 착용할 수 있으니 적극 활용하시길 권한다”고 말했다.

<이미지제공=배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