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성과급 폐지… 교원평가도 연 2회로 줄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학교성과급 폐지' '교원평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학교성과급 폐지' '교원평가'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학교성과급 폐지' '교원평가'

교사들에 대한 교원평가가 연 2회로 줄고 학교별 학교성과급제도가 폐지된다.

교육부는 3일 이같은 내용이 담긴 '교원평가제도 개선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교원의 성과를 평가하기 위한 근무성적평정과 성과상여금평가가 '교원업적평가'로 통합된다.

교원업적평가는 관리자평가와 교사평가로 나눠 실시하되 이를 합산해 인사에 반영한다. 교사평가 결과는 개인성과급 지급에 별도로 한 번 더 활용하게 된다.

전국의 학교를 등급으로 나눠 성과급을 차등지급하는 학교성과급제도는 폐지되고, 교원의 전문성을 평가하는 교원능력개발평가는 유지된다.

김동원 교육부 학교정책실장은 "이번 개선방안 시행으로 교원의 평가 부담을 줄이고 평가결과에 대한 신뢰도를 높여 학생지도를 잘하는 교원이 우대받는 학교문화가 조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140.71상승 8.8309:05 04/12
  • 코스닥 : 992.37상승 2.9809:05 04/12
  • 원달러 : 1122.30상승 1.109:05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09:05 04/12
  • 금 : 60.94하락 0.309:05 04/12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4월 3주 오전 '비공개' 모임 개최한 민주당 초선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재보선 참패, 민주당 쇄신 진로위한 '재선의원'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