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이 원하는 기내식, ‘백종원’이 만든 ‘집밥’

스카이스캐너, 한국인 여행객 대상 기내식 선호도 설문조사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인이 원하는 기내식, ‘백종원’이 만든 ‘집밥’
최근 ’셰프’, ‘쿡방’ 등 요리 관련 키워드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국내 여행객들이 하늘 위에서 가장 맛보고 싶은 음식은 ‘백주부’ 백종원이 만들어주는 홈메이드 스타일의 ‘집밥’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세계 여행 가격비교사이트 스카이스캐너(www.skyscanner.co.kr)가 8월 셋째 주 한국인 638명 대상으로 기내식 선호도 및 인식 파악을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한국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기내식은 가정식 스타일의 한식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절반이 넘는 55%가 가장 선호하는 요리로 한식을 선택했으며, 42%는 가정식의 기내식을 선호하는 것으로 꼽았다.

기내식으로 가장 선호하는 타입의 요리로 한식 다음으로는 파스타와 피자와 같은 이탈리안(23%), 건강한 식재료를 사용하는 것으로 유명한 지중해식(10%)이 2, 3위에 올랐다.

또한 기내식으로 맛보고 싶은 메뉴 스타일로는 가정식(42%)에 이어 코스 요리 (31%), 핑거푸드(11%)가 상위권에 올랐다.

‘기내식을 준비해주면 가장 좋을 것 같은 셰프’로는 최근 인기 예능 및 요리 프로그램에서 대중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요리를 선보이며 ‘쿡방’계를 이끌고 있는 백종원이 1위(33%)에 올랐다.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집밥의 맛을 하늘 위에서도 맛보고 싶은 소비자들의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2위에는 유기농 재료를 사용하여 건강 레시피로 인기를 끌고 있는 샘킴(24%)이 차지했다.

이번 조사를 통해 한국인 여행객들에게 기내식이 여행을 하는데 중요한 영향을 끼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설문 응답자의 73%는 기내식이 항공여행에 중요하다고 응답했으며, 42%는 항공사를 선정할 때도 기내식을 중요하게 고려한다고 대답했다.
©스카이스캐너
©스카이스캐너
한편, 일반 항공사와 달리 기내식 유료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저비용항공사에 대해서는 불만족(50%)이 만족(40%)보다는 응답률이 높았다. 현재 여러 가지 이유로 저비용항공사의 기내식에 만족하지 못하며, 일반항공사처럼 무료로 기내식을 서비스 해야 한다고 답변한 사람도 전체 인원의 5% 가량 차지했다.

스카이스캐너에서 한국 시장을 담당하고 있는 김현민 매니저는 "요리와 맛있는 음식에 대한 한국인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항공여행의 꽃인 기내식에 대한 다양한 선호도를 알아보기 위해 이번 조사를 실시했다”며, “스카이스캐너는 앞으로도 한국인 여행객의 선호도 및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는 다양한 조사를 통해 한국인 여행객들에게 알맞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0상승 52.115:33 05/10
  • 코스닥 : 992.80상승 14.515:33 05/10
  • 원달러 : 1113.80하락 7.515:33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5:33 05/10
  • 금 : 65.90하락 1.2715:33 05/10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文 대통령 "코로나19 백신 접종 빨랐더라면 하는 아쉬움 있어"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