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열병식 박근혜 대통령 뒤에 최룡해?, 인사 나눌까 관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열병식 박근혜' /사진=뉴스1(CCTV)
'중국 열병식 박근혜' /사진=뉴스1(CCTV)
'중국 열병식 박근혜'

3일 오전 베이징 톈안먼 광장에서 열리는 중국 '항일전쟁 승리 및 세계 반파시스트 전쟁승리' 70주년 기념 열병식에 참석하는 박근혜 대통령의 자리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박 대통령이 어느 좌석에 배치되느냐에 따라 중국이 대한민국과 박 대통령에 대한 위상이 드러나기 때문이다. 통상적으로 최고권력자인 시진핑 주석 왼쪽에 서는 사람이 최고 예우를 받고, 그 다음 인물이 오른쪽에 서는 것으로 알려졌다.

시 주석의 아내인 펑리위안 여사가 대동할 때는 얘기가 달라진다. 펑리위안 여사가 시 주석의 왼쪽에 자리하고, 시 주석의 오른쪽에 서는 인물이 최고 예우를 받게 되는 것.

열병식에는 북한 측 대표로 최룡해 노동당 비서가 참석할 예정이어서 박 대통령과의 만남이 성사될지도 관심의 대상이다. 최룡해는 박 대통령의 뒤편에 자리할 것으로 보인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