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언티, ‘무한도전’ 가요제 뒤풀이 당시 아이유 쟁탈전...'승자는 오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자이언티'

가수 자이언티가 '라디오스타'에서 '무한도전' 가요제 뒤풀이 현장 이야기를 전했다.

자이언티는 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 배우이자 가수인 임창정, 신화 전진, 가수 황치열과 함께 출연했다.

이날 자이언티는 '무한도전'에 함께 출연한 아이유에 대해 "일만 하시는 것 같더라"며 "원래 아이유와 친분이 있었다. 오빠동생하는 사이"라고 밝혔다.

이에 MC 규현은 "아이유는 태양과 혁오의 팬이라고 했다. 질투나진 않았느냐"고 물었고 자이언티는 "내 노래를 좋아한다고 해놓고 방송에서는 말을 안 하더라"고 질투했다.

'라디오스타' MC들은 이후 "아이유가 홍일점이었다. 혁오 밴드 멤버들 중 아이유를 좋아하는 것 같은 움직임은 없었느냐"고 의심했다.

이에 자이언티는 "뒤풀이때도 봤는데 다들 난리가 났다. 아이유 옆에 모여서 캠프파이어 하는 것처럼 난리가 났다"라고 했다. 이어 자이언티는 "나는 도도하게 옆 테이블에서 지켜봤다. 정말 난리가 났다. 아이유 바로 옆에 있던 사람은 오혁이었다"라고 밝혀 웃음을 줬다.

<사진=MBC>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