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예술단 ‘비바 엠 컬처’ 첫 연주회 가져…베트남 걸그룹 '라임' 공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민희 단장
▲정민희 단장
한국다문화청소년협회(이사장 박옥식)는 새로운 문화예술단 ‘비바 엠 컬처(Viva M Culture)’를 결성하고 첫 연주회인 ‘다문화 사랑나눔 콘서트’를 오늘(5일) 오후 2시 서대문청소년수련관에서 개최한다.

비바 엠 컬처의 정민희 단장(성악가)은 “성악, 국악, 뮤지컬, 영화, 연극, 무용 등 여러 분야의 예술가들로 구성됐다”며 “다문화를 포함한 청소년들이 밝고 건전한 인격을 형성하는 데 기여하겠다”며 창단 취지를 밝혔다.

한편 이번 공연은 네팔 출신 영화배우 검비르 만 쉬레스터 사회 아래 베트남 4인조 걸그룹 ‘라임’이 한국다문화청소년협회의 홍보대사로 무대에 나서는 등 다국적 음악회로 꾸며진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5.09상승 19.2210:32 05/25
  • 코스닥 : 871.38상승 6.3110:32 05/25
  • 원달러 : 1263.80하락 2.410:32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0:32 05/25
  • 금 : 1865.40상승 17.610:32 05/25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