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중, 세상 다 가진듯한 표정 "예원아 '오빠'라고.. 부탁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김상중'

'예원아 오빠라고 부탁해!' ‘어쩌다 어른’에 출연한김상중이 과거 장예원에게 사심을 표출했다.

배우 김상중이 ‘어쩌다 어른’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과거 그의 사심 방송이 새삼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통계청 홍보대사로 발탁된 김상중, 장예원 아나운서의 모습이 그려졌다.

당시 장예원은 “김상중 선배와 함께 해서 좋다”라며 “내가 이상형으로 김상중 선배 말한 적 있다”고 밝혔다.


이를 들은 김상중은 “장예원은 누가 봐도 예쁘고 귀엽고 말을 잘 한다고 하지 않느냐. 그러니까 내 개인적인 바람은 이제 오빠라고 불러 줬으면 좋겠다”고 너스레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상중은 지난 9월 10일 방송된 tvN ‘어쩌다 어른’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이날 김상중은 배우 김혜은에게 '오빠'라는 소리를 듣고 환하게 미소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OtvN ‘어쩌다 어른’>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