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균 추석상여금 80만1105원, '상여 없는' 중소기업 근로자 과반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평균 추석상여금'

국내 기업들이 추석을 맞아 직원들에게 평균 80만원 가량의 상여금을 지급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11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 직장인 65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대기업은 올해 추석 상여금으로 평균 138만7667원를 받고, 중소기업은 56만7870원을 받는 것으로 나타됐다. 평균 추석 상여금은 80만1105원으로 집계됐다.

공기업들의 평균 상여금은 81만5151원으로 대기업 다음으로 높았고, 중견기업(74만2963원)이 그 뒤를 이었다.

'재직중인 회사가 추석 상여를 지급한다'는 항목에서도 중소기업은 '받지 못한다'는 대답이 52.2%로 절반을 넘었다. 반면 ▲공기업 72.2% ▲외국계기업 65.6% ▲대기업 58.6% ▲중견기업 57.1%가 '받는다'고 답했다.

'상여로 무엇을 지급하는가'라는 질문에는 '상여금'이 63.6%로 가장 많았다. '추석 선물'을 받는 직장인은 34.9%이며, 1.5%는 '둘 다 받는다'고 답했다.

명절 상여가 충분한지를 묻는 질문에는 '부족하다'는 답변이 60.3%로 나타났다. '보통이다'고 답한 응답자는 30.8%로 뒤를 이었다. '충분하다'는 답변은 8.9%에 그쳤다.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