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탐폰 등 2030 여성소비자 마음 읽어 불황에도 승승장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기 경기 침체로 유통업계 전반에 걸쳐 소비가 얼어붙은 가운데 꾸준히 성장세를 보이며 새로운 시장을 형성하는 제품들이 있다.

올 여름 바캉스 시즌 유용한 아이템으로 시장 공략에 성공한 ‘탐폰’ 부터 디저트 제품까지 핵심 소비층인 2030 젊은 여성 소비자들의 변화하는 라이프스타일에 주목해 업그레이드하고, 차별화된 마케팅을 펼친 제품들을 소개한다.

▶ 그 날에도 활동적인 여성 공략한 ‘탐폰’
유한킴벌리 탐폰 등 2030 여성소비자 마음 읽어 불황에도 승승장구
체내삽입형 여성위생용품인 ‘탐폰’의 국내 시장은 최근 5년 새 50% 이상 성장했으며, 연 10% 이상 성장하는 등 급격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야외 활동이나 레포츠를 즐기는 여성들이 크게 증가하며 국내 탐폰 시장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는 것이 업계의 분석이다. 그 중에서도 유한킴벌리 ‘화이트 탐폰’은 그 날에 대한 제약으로부터 자유롭고자 하는 젊은 여성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플라스틱 손잡이 부분에 미끄럼을 방지하는 ‘핑크 젤 그립’을 적용하는 등 차별화를 시도해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또한, 올해는 제품 리뉴얼 외에도 2030 여성 소비자들이 라이프스타일이나 경험담 등을 공유하는 주체로 나서고 있는데 주목해 화이트 탐폰 제품을 사용해 본 소비자가 직접 참여하는 ‘브랜드 홍보대사’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젊은 여성 소비자와의 접점 확대를 위해 온∙오프라인 샘플링 마케팅을 펼친 결과 올해 8월 시장 점유율이 30%를 넘어서며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는 업체측 설명이다.

▶ 청량함의 대명사 사이다를 넘어선 탄산수
유한킴벌리 탐폰 등 2030 여성소비자 마음 읽어 불황에도 승승장구
탄산수 역시 젊은 여성 소비자를 사로잡아 대중화에 성공한 제품이다. 해외에서는 대중적인 음료이지만 우리나라에는 단 맛이 없는 탄산 음료로 다소 생소하게 여겨졌다. 탄산수는 웰빙을 지향하는 여성들이 해외 탄산수 브랜드를 선호하기 시작해 이후 다이어트와 피부 미용에 좋다는 인식이 젊은 여성들 사이에 퍼지며 그 수요가 급해 대중화에 성공했다.

코카-콜라사의 ‘씨그램’과 롯데칠성음료 ‘트레비’, 네슬레 ‘페리에’, 일화의 ‘초정탄산수’가 탄산수 시장을 선점한 가운데 지난해부터 계속되는 탄산수 열풍에 남양유업, 웅진식품, CJ제일제당 등 일부 식음료 업체에서 후발주자로 뛰어들고, 대형마트와 편의점에서도 자체 PB 상품을 내놓으며 탄산수는 춘추전국시대를 맞이했다.

지난해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한 트레비는 생산 라인 증설에 이어 최근 ‘트레비 자몽’을 출시하고 300mL 새로운 용량 제품을 선보이는 등 더욱 넓어진 탄산수 시장에서 선두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국내 탄산수 시장은 2013년 200억원에서 지난해 400억원으로 가파르게 성장했다. 최근 이마트가탄산수 매출 비중이 사이다를 처음으로 넘어섰다고 밝혔으며, 업계에서도 올해 탄산수가 계속해서 시장 성장률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웰빙 라이프스타일∙자기 관리에 철저한 여성 공략한 착즙주스 인기
유한킴벌리 탐폰 등 2030 여성소비자 마음 읽어 불황에도 승승장구
침체된 음료 시장에서 탄산수와 함께 주목 받고 있는 제품으로 ‘착즙 주스’가 있다. 착즙주스는 기존 주스와 달리 과일에서 짜낸 즙을 그대로 용기에 담아낸 프리미엄 제품이다.

착즙 주스는 일반 주스보다 과일 맛이 풍부하고 영양소 파괴가 적어 식사 대용 등으로 건강한 다이어트에 관심이 많은 젊은 여성들에게 인기를 끌며 주스 제품의 핵심 소비층은 주부라는 공식을 깨고 시장이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자기 관리에 철저하고 건강한 삶을 추구하는 여성 소비자들이 늘어나며 편의점이나 커피 전문점에서도 착즙 주스 시장에 뛰어들어 시장이 더욱 성장하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지난 4월 자체브랜드 착즙 주스인 'PB톡톡주스’를 출시했으며 커피전문점 드롭탑은 착즙기 제조업체 휴롬과 제휴한 착즙 주스를 판매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2030 여성을 중심으로 웰빙 열풍과 프리미엄 식음료를 선호하는 트렌드가 계속되면서 국내 착즙 주스 시장의 비중이 전체 주스 시장에서 선진국과 비슷한 30~40% 수준으로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 언제 어디서든 달콤한 디저트로 힐링! 편의점 프리미엄 디저트 강세
유한킴벌리 탐폰 등 2030 여성소비자 마음 읽어 불황에도 승승장구
바쁜 일상에 쫓기는 2030 젊은 여성들 사이에서 언제 어디서든 고급스러운 디저트를 즐기게 하는 편의점 프리미엄 디저트도 속속 대박 상품으로 등극하고 있다. 맛도 좋고 고급스러운 디저트를 전국 어디서나 만날 수 있다는 점이 편의점 프리미엄 디저트의 성공 포인트다.

CJ제일제당 냉장 크림 롤케이크 ‘쁘띠첼 스윗롤’은 출시 한 달 여 만에 10억 원의 매출을 올리며 편의점 디저트 시장을 강타했다. ‘쁘띠첼 스윗롤’은 일반 롤케이크보다 크림을 가득 담아 숟가락으로 떠 먹을 수 있게 한 냉장 디저트롤이다. 빵 사이에 크림에 가득 들어간 고급 롤케이크와 비슷한 맛과 품질을 편의점에서 맛볼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편의점에서 디저트를 찾는 젊은 여성층이 증가함에 따라 최근에는 청과브랜드 돌(Dole)에서도 프리미엄 과일을 언제 어디서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과일 디저트 '디퍼 시리즈(2종)’을 출시하는 등 제품이 더욱 다양하게 출시되며 인기를 얻고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