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천정배, ‘신당론’ 얘기 나눴을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천정배' /사진=임한별 기자
'문재인 천정배' /사진=임한별 기자
‘문재인 천정배’

'신당론'으로 주목받고 있는 무소속 천정배 의원의 차녀 결혼식장에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를 포함한 야당 주요 인사들이 찾아 주목받고 있다.

12일 4·29 관악 보궐선거 패배 후 고향인 순창에서 칩거해온 정동영 전 의원이 상경, 선거 이후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내는 등 과거 정풍운동을 함께 이끌던 '천·신·정'(천정배·신기남·정동영)이 모처럼 한자리에 모였다.

특히 정 전 의원의 참석은 천 의원의 신당론과 맞물려 내년 총선 국면에서 '천·정 호남연대'가 설왕설래되는 상황에서 이뤄진 것이어서 더욱 관심을 모았다.

최근 대통합론을 내세워 천 의원과 정 전 의원에게 러브콜을 보냈던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대표도 재신임 파동의 와중에서도 결혼식장을 찾았다.

한편 이날 예식이 진행된 서울 서초동 국립외교원 대강당에는 시작 1시간여 전부터 2천여명에 달하는 하객들이 몰리며 장사진을 이뤘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 twitter facebook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38.15하락 57.9610:42 03/09
  • 코스닥 : 880.41하락 24.3610:42 03/09
  • 원달러 : 1142.90상승 9.710:42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42 03/09
  • 금 : 68.32상승 1.9510:42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