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사진] 원유철 야당 비판 "딴죽과 발목 잡기로 반쪽짜리 국감 전락시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W사진] 원유철 야당 비판 "딴죽과 발목 잡기로 반쪽짜리 국감 전락시켰다"
국감에 앞서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의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새누리당 대표실에서 열린 가운데 원유철 원내대표가 주위를 둘러보고 있다.

원유철 원내대표는 이날 새누리당 최고위 회의에서 "지난주 국감이 첫주부터 곳곳에서 파행을 겪었다"며 "야당은 이번 국감에서도 딴죽과 발목잡기로 첫날부터 '반쪽 국감'으로 전락시키고, 증인을 불러다 놓고 호통만 치고 답변도 제대로 듣지 않는 구태를 여전히 보이고 있다"고 비판했다.
 

임한별
임한별 hanbui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전문지 머니S 사진부 임한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