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지 않는 새’ 오현경-백승희 패션, 세련된 모녀 오피스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울지 않는 새’

tvN 아침드라마 ‘울지 않는 새’ 오현경(천미자 역), 백승희(오유미 역)가 빼어난 모녀 패션을 선보였다.


극 중 화장품 회사에서 함께 일하는 엄마 오현경은 희대 악녀 캐릭터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미스코리아라는 타이틀이 무색하지 않게 늘씬하고 스타일리시한 의상 패션으로 매회 눈길을 끈다.


사랑 때문에 악녀가 될 수밖에 없는 딸 백승희는 과거 수수했던 모습과 정반대로 날카로운 악녀로 핏 감이 좋고 컬러감 있는 의상과 볼드한 액세서리를 주로 착용해 세련된 미모를 더욱 돋보이게 한다.


오현경은 네이비 컬러의 심플한 테일러드 롱 자켓을 화이트 블라우스와 블랙 계열 팬츠를 함께 매치해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또한 가을 분위기에 맞는 고급스러운 버건디 컬러의 블라우스는 소재 배색으로 도시적인 이미지로 멋스럽게 디자인돼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백승희의 세련된 다크 블루컬러의 블라우스는 랩 스타일의 여밈 처리로 자연스러운 라인과 가오리 핏의 소매라인이 포인트로 다양한 하의 아이템과 잘 매치된다.

image
한편, 오현경, 백승희 두 모녀가 착용한 의상은 모두 인디에프에서 전개하는 여성 브랜드 예츠(YETTS)제품으로 알려졌다. 모던한 오피스 룩을 연출하기에 좋은 3가지 아이템은 데일리 룩으로 코디 하기에도 손색이 없으며, 컬러나 디자인 하나만으로도 스타일을 잘 살려준다.

<사진= tvN 아침드라마 ‘울지 않는 새’ 캡처, 예츠 제공>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23:59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23:59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23:59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23:59 03/08
  • 금 : 66.37상승 3.2623:59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