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4가지 테마 선보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 아우디 제공
/사진= 아우디 제공


아우디는 오는 15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되는 2015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아우디 스포트, 콰트로, 아우디 테크놀로지 그리고 아우디 울트라 등 4개의 주요 테마로 구성된 단독 부스를 통해 컨셉트카와 새로운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건축물 입구는 ‘익스피리언스 워크’라 불리는 프로그램의 출발지점으로 건축물 인테리어의 복도를 따라 자동차가 전시되는 형태를 띠고 있다. 100m 가량 되는 코스를 통해 네 가지 주요테마를 즐길 수 있으며, 전시장 중앙에는 아우디의 최신 베스트셀링 모델인 ‘뉴 아우디 A4’를 배치된다.

우선 아우디는 뉴 아우디 A4를 통해 이미 크게 조명을 받은 많은 기술들을 소개하며, 아우디 e-트론 콰트로 콘셉트 등 아우디가 선보일 미래를 보여줄 예정이다.

아우디 부스는 상시 사륜구동 시스템의 성공 스토리 및 영하 21도의 콰트로 아이스룸이 마련된다.

또 증강 현실 기술을 이용해 아우디 기술을 디지털로 보여주는 홀로 그래픽 윈도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준비될 전망이다.

3개 층의 구조로 세워지는 올해 IAA 아우디 부스는 3,850제곱미터 규모로 중앙 아고라 광장의 공간에 세워진다.

해당 부스에는 아우디 베스트 셀링 모델인 아우디 A4와 아우디 A4 아반트를 메인으로, 기존 뉴 아우디 S8 플러스, 아우디 전기차 아우디 e-트론 컨셉트카, 매트릭스 OLED 기술이 최초로 적용된 컨셉트카가 출품될 예정이다.

루카 드 메오 아우디 AG 세일즈 마케팅 총괄 부사장은 “이 정도로 주제가 엄중한 전시물을 만들어 본 적도, 아우디의 혁신을 이렇게까지 섬세하게 묘사한 적도 없다"며 "2015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 방문객들은 기존과는 비교도 안 될 정도로 놀라운 체험을 선사할 매우 독특한 전시물을 만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8:03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8:03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8:03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8:03 03/02
  • 금 : 64.23하락 0.0618:03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