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카, 핑크 입술 도배한 옷 입고 美 유명 디자이너와 '찰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제시카'


제시카가 핑크 입술로 도배한 옷을 입고 미국 유명 디자이너와 다정하게 사진을 찍었다.

제시카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대단한 쇼(Great show!)”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제시카는 이번 뉴욕패션위크 다이앤 본 퍼스텐버그(DVF) 쇼에 참석해 디자이너 다이앤 본 퍼스텐버그와 얼굴을 맞대고 현장의 카메라를 보며 미소를 짓고 있다.특히 빨강과 핑크 입술 패턴이 프린트된 사랑스러운 드레스를 입고 있어 러블리함을 더해줬다.

제시카와 함께 사진을 찍은 디자이너 다이앤 본 퍼스텐 버그는 1972년 미국 뉴욕에서 시그니처 저지 드레스를 통해 미국 패션 세계에 주목을 끌기 시작했다.

현재 그녀의 디자인은 많은 셀럽들과 스타일리스트 그리고 전세계 멋진 여성들에게 보여지고 입혀지고 있으며, 지난 2012년 포브스에서 패션계에서 가장 강력한 여성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한편, 제시카는 본인 브랜드를 론칭해 수석 디자이너로 활동하고 있다.

<사진=제시카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2968.94하락 27.1710:15 03/09
  • 코스닥 : 888.03하락 16.7410:15 03/09
  • 원달러 : 1142.20상승 910:15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15 03/09
  • 금 : 68.32상승 1.9510:15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