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총 중앙집행위원회, '분신 소동'으로 파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머니투데이DB
/자료=머니투데이DB
'한국노총 중앙집행위원회' '노사정 대타협'

노사정 대타협안 초안에 대한 수용 여부를 결정하는 한국노총 중앙집행위원회가 금속노조 위원장의 분신 소동으로 파행을 맞았다.

한국노동총연맹(한국노총)이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한국노총 대회의실에서 중앙집행위원회를 열고 전날 노사정이 내놓은 노동시장 구조개선을 위한 합의문 승인 여부를 논의하고 있는 가운데 김만재 금속노련 위원장이 합의문 승인에 반대하며 분신을 시도했다.

김 위원장은 정회된 중집위가 재개될 무렵 회의장으로 들어오는 과정에서 합의문 승인에 반대하며 몸에 신나를 뿌렸고, 주변 간부들이 분말 소화기를 뿌려 저지하는 등 소동이 일면서 회의가 중단된 것으로 전해졌다.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