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아소산 화산폭발, 분화 3.6km까지 솟구쳐… 항공기 수십편 결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일본 NHK 뉴스 캡처
/자료=일본 NHK 뉴스 캡처
'일본 화산 폭발' '아소산 분화'

일본 구마모토현 아소산 분화의 연기가 3600m 높이까지 솟구친 것으로 파악됐다.

일본 나리타 공항에 항공기 운항시 주의점 등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항공 정보 센터'가 발표한 '화산에 대한 항공 정보'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20분 기준 아소산 상공 약 3600m(1만2000피트) 높이까지 연기가 올랐다고 NHK는 전했다.

일본 국토교통성에 따르면 구마모토 공항은 이날 (분화로 인한 화산재가) 풍향에 따라 비행 경로에 영향을 줄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구마모토발 20편을 결항 조치했다고 NHK는 설명했다.

NHK에 따르면 이날 결항 조치된 항공편에는 전일본공수(ANA)의 이날 아침과 저녁 이후 구마모토를 오가는 14편과, 일본항공의 구마모토발 4편 등이 포함됐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