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안철수, "당의 결정과 절차를 무시, 부정하는 것은 도리가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새정치민주연합 조국 혁신위원회 위원. /자료사진=뉴스1
새정치민주연합 조국 혁신위원회 위원. /자료사진=뉴스1
'조국 안철수' '조국 교수'

새정치민주연합 혁신위원인 조국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14일 "문재인이건 안철수건 정치인과 그 계파는 '부분적 진리'만을 가지고 있을 뿐이다. 자신만이 '전체적 진리'를 갖고 있다고 강변하지 마라"라고 일침했다.

조국 교수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문재인이건 안철수건 새누리당 15년 집권을 막는 '도구'일 뿐"이라며 "문재인, 안철수… 호남, 친노, 비노 모두 모아도 이길까 말까다. 당적 절차에 따라 논쟁하고 경쟁하고 승복하는 기풍이 세워지지 않으면, '이전투구'의 반복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당무위가 만장일치로 중앙위에 부의한 혁신안이 싫으면, 중앙위에서 반대표를 던지면 된다. 문재인 사퇴를 위한 전당대회를 원하면, 당헌에 따라 소집요청을 하면 된다"면서 "이러지 않으면서 당의 결정과 절차를 무시, 부정하는 것은 당인의 도리가 아니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안 의원 측 관계자는 <뉴스1>에 "안 의원은 (혁신안이) 혁신의 본질을 비껴가고 있다는 것인데 명색이 혁신위원이란 사람이 그런 얘기를 하니 당을 분열로 끌고 가겠다는 건지 상식적으로 납득이 안 된다"며 "유신독재 시대도 아닌데 '내가 한마디 하면 무조건 따르고 납작 엎드려 이의제기하지 말라'는 건가"라고 비난한 것으로 전해졌다.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