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결혼식 청첩장 1900장 돌린 구청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첩장 구청장' /사진=kbs뉴스 캡쳐
'청첩장 구청장' /사진=kbs뉴스 캡쳐

'청첩장 구청장'

서울지역의 한 구청장이 1900여명에게 청첩장을 돌려 논란이다.

지난 12일 해당 구청장은 자녀의 결혼식을 위해 지역 국회의원, 경찰관, 자영업자 등에게 1900여장의 청첩장을 돌린 것이다.

'구청장 청첩장'이 이슈를 모으는 것에는 이러한 행위가 경조사 관련 공무원 행동 강령을 위반한 것이라는 지적이 나오기 때문이다. 공무원 행동강령 제17조에는 ‘공무원이 친족이나 근무기관 직원이 아닌 직무 관련자들에게 경조사를 알려서는 안된다’고 규정되어 있다.

이번 구청장 청첩장 논란이 불거지자 해당 구청장 측은 “관내에 36년을 살아 지인이 많은 관계로 가족들이 직접 청첩장을 돌렸다”며 “모르는 사람에게 청첩장을 돌린 적은 없으며 청첩장에 구청장 직함은 표시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