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이영, 화끈하게 벗은 베드신 '충격'…상대 男배우 누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심이영'

SBS 아침드라마 '어머님은 내 며느리'에 출연 중인 심이영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심이영의 영화 속 과감한 노출 연기가 눈길을 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심이영 파격적인 베드신'이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2010년 개봉 영화 '두 여자'에 출연했던 심이영과 배우 정준호의 아찔한 베드신이 담겨 있다.


심이영은 당시 제작보고회에서 "노출에 겁을 냈었다"고 밝히면서도 적나라한 노출 연기를 완벽하게 소화해 주목받은 바 있다.


영화 '두 여자'는 '지금 사랑하는 사람과 살고 있습니까?' '아내가 결혼했다' 정윤수 감독의 작품으로 내 사람이라 여겼던 남편의 내연녀를 알게 되고 그녀를 미워하면서도 궁금해하는 여자의 심리를 절묘하게 그린 작품이다.


'두 여자'는 배우 신은경과 심이영, 정준호가 파격 베드신과 과감한 노출 등으로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쳤다.


한편, 심이영은 SBS 아침드라마 '어머님은 내 며느리'에서 유현주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사진=영화 '두 여자'>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