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소산 화산폭발, 날아간 암석 길이 최대 1.6m에 달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일본 아사히 신문(아소화산방재회의협의회 제공)
/자료사진=일본 아사히 신문(아소화산방재회의협의회 제공)
'아소산 화산폭발'|

최근 일본 아소산에서 발생한 폭발로 길이 1m 이상의 분석이 날아간 것으로 확인됐다.

오쿠라 다카히로 교수가 이번 폭발이 발생한 아소산 나카다케 제1화구 주변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날아간 분석의 종류 등으로 볼 때 이번 분화는 마그마로 인해 지하수가 가열돼 수증기가 폭발하는 '수증기 폭발'일 가능성이 있다고 아사히신문은 16일 전했다.

오쿠라 교수는 이번 분화로 분석이 날아간 범위는 분화구에서 1km 이내인 것으로 보이며, 현재까지 확인된 가장 큰 분석의 길이 1.6m이며, 폭 0.7m 정도라고 밝혔다.

한편, 분석이란 화산 분출시 튀어나오는 암석 파편 혹은 굳은 용암 조각 등을 뜻한다.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