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학봉 제명안 가결, 새정치 "당연한 일… 이미 의원 자격 상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심학봉' 새정치민주연합 유은혜 대변인. /사진=뉴스1
'심학봉' 새정치민주연합 유은혜 대변인. /사진=뉴스1

'심학봉'

새정치민주연합은 국회 윤리특별위원회가 성폭행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는 무소속 심학봉 의원에 대한 의원직 제명안을 가결한 것에 대해 "두말할 필요 없이 당연한 일이다"고 말했다.

새정치민주연합은 유은혜 대변인은 16일 브리핑을 통해 "심학봉 의원의 성폭행은 어떠한 말로도 두둔될 수 없으며, 이미 국회의원으로서 자격을 상실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유 대변인은 "오늘 오후 윤리위 전체회의가 열린다"면서 "여기서도 심 의원에 대한 제명안이 처리될 예정인데 같은 결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심 의원에 대한 제명은 이날 오후 1시30분 열릴 윤리특위 전체회의에서 확정되며, 이는 다음 달 13일 열릴 본회의에서 처리될 가능성이 높다.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