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안개 낀 9월 금리인상 전망에 이틀째 상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 /사진=머니투데이 DB
뉴욕증시가 9월 금리인상 전망에 안개가 끼면서 이틀째 상승세를 나타냈다.

16일(현지시간)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140.1포인트(0.84%) 상승한 1만6739.95,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 역시 전날보다 17.22포인트(0.87%) 오른 1995.31을 기록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28.72포인트(0.59%) 상승한 4889.24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시장은 소비자물가지수(CPI)가 7개월 만에 하락했다. 미국 노동부는 지난 8월 CPI가 전월보다 0.1% 하락했다고 전했다. 전월 기록한 0.1% 상승은 물론 전문가 예상치에 못 미치는 수준이다. 이에 연방준비제도(Fed)가 금리인상 전제조건으로 물가상승률 2%를 제시한 만큼 9월에 금리를 올리지 않을 것이란 전망에 힘이 실렸다.
 

박성필
박성필 feelps@mt.co.kr

산업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7.59상승 21.7210:22 05/25
  • 코스닥 : 870.88상승 5.8110:22 05/25
  • 원달러 : 1264.00하락 2.210:22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0:22 05/25
  • 금 : 1865.40상승 17.610:22 05/25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