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차장 공유도 핀테크로 해결한다'

KB금융, KB Starters Valley 2호 기업으로 ‘이노온’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금융그룹은 17일 핀테크 스타트업 집중육성 프로젝트인 ‘KB Starters Valley’ 2 호 기업으로 개인주차공유 플랫폼 기업인 ‘이노온’을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노온은 IoT 기술기반 개인 주차공유 플랫폼인 ‘파킹플렉스’라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하여 지난 7월 ‘서울시 공유경제기업’으로 선정된 유망 벤처기업이다.

이 어플리케이션은 사용하지 않는 개인 주차공간(거주자 우선 주차구역 등)에 듀얼AMR기술을 적용한 센서를 부착하여 실시간 주차가능여부를 검색할 수 있게 하고, 이를 통해 이용고객들이 주변의 주차장을 저렴하게 사용할 수 있고 발생하는 수익은 주차공간 소유주와 공유하는 것이다.

이 서비스는 활용되지 않은 거주자 우선 주차구역이나 주말에 비해 주중에 비교적 여유로운 각종 건물의 주차공간 등을 활용하여 만성적인 주차난을 해소하고, 동시에 주차공간 소유주의 부수적인 수익을 증진할 수 있는 대표적인 공유형 핀테크 모델인 셈이다.

한편, 이노온은 파킹플렉스를 9월 19일부터 무상 시범 서비스할 예정이며, 10월중 서울시 종로구 북촌 IoT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부산시 해운대구 시범사업까지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노온 박태림 대표는 “세계 최초로 주차장사업에 적용되는 듀얼AMR(Anisotropic Magnetic Sensor, 이방형 자기장 센서)기술은 센서 두 개를 활용하여 실시간 차량 탐지(detection)를 가능하게 하여 동종업계 유사 공유 주차 앱 대비 파킹플렉스 경쟁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켰으며, 서울시 북촌 IoT사업에서 주차장 100면 이상을 확보함으로써 일반인들이 공유주차가 얼마나 생활에 빨리 파고드는 것인가를 확인한다면 사업의 확산속도가 빨라질 것”이라고 밝혔다.

KB금융그룹은 KB Starters Valley 입점 이후 파킹플렉스 사업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해 약 3만여명 임직원들의 공유 가능한 주차공간을 신청 받아 주차면수 확보를 지원하고, 활용이 가능한 KB금융그룹 계열사 주차장에도 파킹플렉스 주차시스템을 적용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KB국민카드는 이노온과 앱카드 기반의 모바일 결제사업을 공동 추진 중이며, 상기 사업과 관련한 요금 할인 등 다양한 프로모션도 공동 기획하고 있다.

KB핀테크HUB센터의 관계자는 “KB Starters Valley는 앞으로도 획기적인 기술과 고객 지향적 서비스에 기반한 엄선된 업체를 중심으로 구성하여 핀테크 생태계 육성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KB핀테크HUB센터 1호 입점 업체인 지오라인은 KB Starters Valley 선정 이후 중소기업진흥공단 투자금을 유치하고 미래창조부주관 아이디어 창업경진대회 창조상 수상 등 사업이 본 궤도에 들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