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군장병 특별휴가, 박 대통령 "애국심 치하하는 뜻"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근혜 대통령. /사진=뉴시스
박근혜 대통령. /사진=뉴시스
'특별휴가'

오는 27일 민족대명절 추석을 맞이해 부사관 이하 모든 국군장병들에게 1박2일의 '특별휴가증'이 주어진다.

청와대는 20일 "박근혜 대통령이 다가오는 추석을 맞이해 부사관 이하 모든 국군 장병들에게 격려카드와 특별간식을 하사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청와대에 따르면 '특별휴가증'은 부사관은 1년째가 되는 내년 9월30일 이내, 일반 사병은 전역일 전까지 사용할 수 있다. 다른 휴가를 갈 때 1박 2일을 더 붙여서 한차례에 한해 쓸 수 있다. 

장병 특별 간식은 김스낵, 멸치스낵, 전통약과 3종류다. 오는 23일부터 추석 전까지 해당부대에 배송돼 장병들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청와대는 "이번 격려는 북한의 비무장지대(DMZ) 지뢰 및 포격 도발 사건에 단호히 대응한 것 등 군사대비태세 완비에 전념하고 있는 장병들의 노고와 국가와 국민을 위한 애국심과 충성심을 치하하는 뜻에서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5:32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5:32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5:32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5:32 06/16
  • 금 : 71.79하락 0.2215:32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