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가스폭발, 아래층 60대 남자 4쪽짜리 '층간소음 불만' 빼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동 가스폭발'

어제(20일) 오전 11시 55분쯤 경북 안동시 남선면 A아파트 4층 김모(60)씨 집에서 가스 폭발로 인한 화재가 발생했다.

층간소음을 견디다 못한 김씨가 집안에 설치된 가스 밸브를 열어 놓는 바람에 폭발사고가 발생한 것이다.

집안에 가스를 틀고 4층 베란다 밖으로 뛰어내린 김씨는 대화가 불가능할 정도로 다리와 척추에 큰 부상을 입었다.

사고의 근원은 층간소음이었으며, 아파트를 폭발시킴으로써 위층에 대한 불만을 표출한 것이었다.

김씨가 살던 아파트는 올해 21년 된 아파트로 층간소음 관련 건축 법안이 마련되기 전에 지어진 건물이었다. 층간 소음에 취약한 환경일 수밖에 없었다.

김씨가 층간소음 불만을 써놓은 A4용지 4장 분량의 메모에는 '층간소음 때문에 삶의 의욕과 애착이 남아있지 않다'고 적어 놨다.

반면 위층 입주자는 층간소음 문제로 수년 전 김씨와 다툼이 있긴 했지만 최근엔 별 일 없었다고 경찰에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287.51상승 11.3213:16 06/24
  • 코스닥 : 1014.23하락 2.2313:16 06/24
  • 원달러 : 1135.50하락 2.213:16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3:16 06/24
  • 금 : 73.43상승 0.9113:16 06/24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회 환노위 회의 주재하는 송옥주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부동산 전수조사 압박' 윤호중 "생선도 머리부터 썩기 마련"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