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장병 특별휴가, 56만명 1박2일 '꿀맛 휴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장병 특별휴가' /사진=임한별 기자
'군장병 특별휴가' /사진=임한별 기자
'군장병 특별휴가' 

박근혜 대통령이 이번 추석 연휴에 부사관 이하 모든 국군 장병에게 1박2일의 특별 휴가를 주기로 해 56만명이 휴가 혜택을 받을 전망이다.

청와대는 군 사기 진작 차원에서 모든 군 장병들에게 1박2일의 특별 휴가증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20일 "북한의 지뢰와 포격 도발에 단호히 대응한 노고를 치하하고 평소 장병들의 국가와 국민을 위한 충성심과 애국심높이 평가하는 의미에서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특별휴가증은 부사관은 1년 이내에, 일반 사병은 전역하기 전에 한차례 사용할 수 있다. 이는 기존 휴가 일정에 추가해서 쓰는 방식이며 시기는 장병이 스스로 선택할 수 있다.

23일부터는 군 장병들에게 격려카드와 특별 간식도 전달될 예정이다. 특별간식은 김스낵, 멸치스낵, 전통약과 3종류다.

국군 통수권자인 현직 대통령이 전군 장병을 대상으로 특별휴가 방침을 밝힌 것은 건군이래 처음으로 알려졌다.
 

문혜원
문혜원 gissel@mt.co.kr  | twitter facebook

문혜원 기자입니다. 머니위크 금융부와 산업부를 거쳐 현재 온라인뉴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독자 여러분이 궁금한 사안을 빠르고 정확하게 보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8:01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8:01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8:01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21
  • 금 : 70.98하락 1.3718:01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