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단체, 국제기능올림픽 수장자 선수단 격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제단체, 국제기능올림픽 수장자 선수단 격려

대한상공회의소 등 경제 5단체와 산업통상자원부는 21일 밀레니엄 서울힐튼 호텔에서 ‘국제기능올림픽 국가대표 초청 오찬간담회’를 공동으로 개최하고 국가대표 선수단을 격려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이동근 대한상공회의소 부회장, 김정관 한국무역협회 부회장, 김제락 중소기업중앙회 인력지원본부장, 이동응 한국경영자총협회 전무이사, 반원익 한국중견기업연합회 부회장, 뿌리산업 분야 기업대표, 스마트공장 분야 기업대표, 제43회 국제기능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단 27명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우리나라는 지난 8월 브라질 상파울로에서 개최된 제43회 국제기능올림픽에서 41개 직종에 45명이 참가해 금메달 13개, 은메달 7개, 동메달 5개로 대회 5연패와 통산 19회 종합우승의 쾌거를 달성했다.

윤상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격려사를 통해 “국가대표 여러분들이 흘린 땀방울이 헛되지 않도록 숙련기술인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를 더 많이 마련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2020년까지 1만개의 스마트공장을 보급하고 뿌리산업의 스마트화를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능력중심사회가 성공적으로 정착하기 위해서는 산업계의 동참과 의지가 필요하다”며 “ 학벌·스펙중심의 채용문화가 아닌 능력중심의 채용문화가 확립될 수 있도록 산업계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이동근 대한상공회의소 부회장은 환영사에서 “우리나라가 세계 11위의 경제대국으로 성장한 배경에는 산업현장에서 묵묵히 땀 흘려온 숙련기술인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상의를 비롯한 경제단체는 숙련기술인들이 우리 사회에서 더 우대받을 수 있도록 각종 제도개선 건의와 숙련기술인 양성에 적극적 지원을 해 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모바일로보틱스 분야에서 한국의 4연패를 이끌어낸 박홍철(20, 삼성전자) 선수는 “대회 출전 전부터 일본과 유럽이 모바일로보틱스 분야에서 3회 연속 우승한 한국을 강력하게 견제했다”며 “일본과 유럽의 견제를 이겨내기 위해 새벽까지 훈련하고 대회에 임해서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기 때문에 금메달을 거머 쥘 수 있었다 ”고 말했다. 또 철골구조물 분야에 출전해 당당하게 금메달을 목에 건 배영준(20, 현대중공업) 선수는 “국제기능올림픽 대회를 준비하고 경기를 치루면서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침착하게 대응해 나간 것이 주효했다”며 “앞으로 국가대표 금메달리스트로서 자긍심을 갖고 갈고 닦은 모든 기술과 경험을 후배들에게 전수해 줄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국제기능올림픽 국가대표에 대한 경제 5단체의 격려를 통해 경제계의 숙련기술자 양성 및 청년일자리 창출에 대한 의지를 강조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간담회는 정부의 능력중심 채용문화 확산을 위한 산업계의 적극적인 참여와 기여 확산의 계기로 활용될 전망이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