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정유공장 화재에 휘발유 가격 급등… WTI 4%↑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제유가 전망. /사진=머니투데이 DB
국제유가 전망. /사진=머니투데이 DB
‘국제유가 전망’ ‘원유 가격’

국제유가가 에너지 공장 화재 소식에 휘발유 가격이 급등한 영향을 받으며 4%대 상승했다.

2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2달러(4.5%) 급등한 46.68달러를 기록했다.

런던 ICE 선물시장에서 북해산 브렌트유 가격 역시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45달러(3.1%) 오른 48.92달러에 마감했다.

이처럼 WTI 가격이 급등한 것은 휘발유 가격이 급등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이날 휘발유 가격은 지난 주말 하루 15만5000배럴을 정유하는 허스키 에너지의 공장에 화재가 발생하면서 3% 넘게 급등했다.

여기에 원유 정보 제공업체인 젠스케이프는 지난주 오클라오마 쿠싱 지역의 원유 재고량이 지난주와 거의 변화가 없다고 밝힌 것도 호재로 작용했다.

 

장효원
장효원 specialjhw@mt.co.kr

현상의 이면을 보려고 노력합니다. 눈과 귀를 열어 두겠습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21.51하락 68.4914:16 09/26
  • 코스닥 : 693.69하락 35.6714:16 09/26
  • 원달러 : 1434.20상승 24.914:16 09/26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4:16 09/26
  • 금 : 1655.60하락 25.514:16 09/26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실외 마스크 전면 해제…'쓰거나 벗거나'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제26회 서울시 노인의닐 기념행사 참석한 오세훈 시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