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리, 신곡 29禁 '엉덩이' 가사 수위甲…얼마나 심하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개리'

힙합가수 개리의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엉덩이'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개리는 9월20일 밤 12시 첫 정규앨범 '2002'를 공개했다. 앨범에는 더블타이틀곡인 '바람이나 좀 쐐'와 '엉덩이'를 포함해 총 10곡이 수록됐다.


개리의 두 개의 타이틀곡은 공개직후 실시간 음원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인기를 증명했다.


특히 개리의 '엉덩이'는 제목만큼이나 파격적인 가사로 화제를 모았다. '네 엉덩이가 좋아 혀끝이 난 좋아'라는 후렴구로 시작하는 노래는 사랑을 나누는 연인의 감정을 노골적으로 표현했다. '10년치 섹스를 몰아서 하듯 니 한 쪽 다리에 걸쳐진 팬티처럼 숨 막힌 체위 끝에'등 수위 높은 가사가 눈길을 끈다.


그런데 '엉덩이' 음원에는 19금 딱지가 붙지 않았다. 개리가 지난해 발매한 '조금 이따 샤워해'는 성행위를 연상시키는 가사로 19세 미만 청취불가 판정을 받았다. 네티즌들은 노골적인 가사에 한번, 19금 판정을 받지 않았다는 사실에 놀랐다는 반응이다.


네티즌들은 '섹스', '팬티', '체위' 등을 언급하는 노래에 연령 제한이 없다는 사실을 믿을 수 없다고 입을 모았다.


한편 개리는 음원발매 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엉덩이' 뮤직비디오 촬영 사진을 올리고 '29금'이라는 해시태그를 달기도 했다.

<사진=리쌍 컴퍼니>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