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 수지의 마음은 이때부터 돌아섰나?…SNS '눈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이민호'

이민호와 수지가 결별한 가운데 수지의 SNS 글이 재조명되고 있다.


22일 오전 한 매체는 이민호와 수지의 결별 소식을 단독 보도했다. 이들은 지난 3월 23일 2개월 째 열애 중임을 공식 인정하며 화제를 모았다. 그러나 이민호와 수지는 바쁜 스케줄로 인해 자연스럽게 멀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지난 7월 수지가 게재한 트위터 글이 눈길을 끌고 있다.


당시 수지는 '가만히 가마니' '로 보이는거겠' '뭘 할 수있겠' '이런 거나 끄적'이라며 의미심장한 글을 적었다. 이에 당시 팬들 사이에서는 이민호와의 결별설이 제기되기도 했다.


한편 이민호는 이달 초부터 블록버스터 한중 합작 영화 '바운티 헌터스' 촬영에 들어갔으며 수지는 영화 '도리화가' 개봉을 앞두고 스케줄을 소화 중이다.

<사진=이민호, 수지SNS>

 

  • 0%
  • 0%
  • 코스피 : 3227.06하락 27.3614:43 07/26
  • 코스닥 : 1046.96하락 8.5414:43 07/26
  • 원달러 : 1154.10상승 3.314:43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4:43 07/26
  • 금 : 72.25상승 0.8214:43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국회 국방위, 청해부대 집단감염 긴급현안질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