객주 첫방, 누가 누가 글 잘쓰나...‘본방 한 번만 봐주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객주 첫방’

가 누가 글씨를 예쁘게 잘 쓸까. ‘장사의 신-객주 2015’(이하 ‘객주’) 첫방을 앞두고 출연 배우들이 애교 넘치는 ‘본방사수 독려컷’을 공개했다.


23일 첫 방송될 KBS 새 수목드라마 ‘객주’는 밑바닥 보부상에서 시작해 진정한 상도를 펼치며 조선 최고의 거상이 되는 천봉삼(장혁 분)의 파란만장한 운명이 담겨질 전망이다.


첫방을 앞두곤 장혁-유오성-김민정-한채아-정태우-문가영 등이 시청자들의 본방 사수를 부탁하는 마음을 담은 ‘본방사수 자필 메시지’를 들고 인증샷을 공개했다. 촬영이 잠시 쉬는 동안 배우들이 직접 스케치북 위에다가 한 자 한 자 정성스럽게 ‘본방사수 자필 메시지’를 써내려간 후 개성만점 포즈를 취했던 것.


우선 조선 최고 거상이 되는 천봉삼 역의 장혁이 ‘본방사수 독려컷’ 선두주자로 나섰다. 장혁은 특유의 외유내강 미소를 지어보이며 직접 적은 “‘장사의 神-객주 2015’ 9월 23일 ‘첫 방송’ 많이 사랑해 주세요!”라는 문구를 들었다.


‘남장 여자’ 개똥이이자 무녀 매월 역을 맡은 김민정은 “‘장사의 神-객주 2015’ 허벌나게 재밌어부러~!!!”라며 애교 넘치는 표정으로 보는 이들을 녹아내리게 만들었다.


특히 냉철한 길소개 역의 유오성은 그동안의 서슬 퍼런 이미지는 온데간데없이 “‘장사의 神-객주 2015’ 반드시 본방사수를 하겠소!”라고 쾌활발랄하게 ‘본방사수’를 응원, 즐거움을 더했다.


조선 제일의 ‘경국지색’ 조소사 역을 맡은 한채아는 청초한 미소를 지은 채 “‘장사의 神-객주 2015’ 9월 23일 수요일 첫 방송! 많이 사랑해주세요♡”라며 깜찍한 글씨체와 함께 여러 개의 하트를 그린 메시지를 전했다.


또한 천봉삼에게 반해버린 결의형제 선돌 역의 정태우는 “‘장사의 神-객주 2015’ 9월 23일 첫 방송, 본방사수!!”라고 느낌표로 강조한 뒤 “본방보고~ 재방으로 또 보고~ 다시보기로 또 보고~ ㅎㅎ”라며 재치 넘치는 깨알 문구를 적어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조소사의 교전비 월이 역을 맡은 문가영은 “‘장사의 神-객주 2015’ 9월 23일 본방사수♡”라며 밑줄 쫙 하트를 붙여 ‘귀요미’다운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객주’는 폐문한 ‘천가 객주’의 후계자 천봉삼이 시장의 여리꾼으로 시작해 상단의 행수와 대 객주를 거쳐 마침내 거상으로 성공하게 되는 이야기를 그려낸 작품이다. 1979년부터 총 1465회에 걸쳐 서울신문에 연재됐던 김주영의 역사소설 ‘객주’를 원작으로 조선 후기 보부상들의 파란만장한 삶을 생생하게 그려낸다.

<사진=SM C&C 제공>

 

  • 0%
  • 0%
  • 코스피 : 2267.15하락 59.5218:03 10/30
  • 코스닥 : 792.65하락 21.2818:03 10/30
  • 원달러 : 1135.10상승 3.718:03 10/30
  • 두바이유 : 37.94하락 0.3218:03 10/30
  • 금 : 37.18하락 1.0818:03 10/3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