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버스사고, 2명 사망·41명 부상… '신호위반'이 부른 참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서구 버스사고'

서울 강서구에서 버스 2대가 충돌해 2명이 숨지고 41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23일 오후 6시40분쯤 서울 강서구 공항중학교 삼거리에서 김포공항으로 가던 시내버스가 공항중 방면으로 좌회전하던 시내버스 측면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22번 버스에 타고 있던 배모(19·여)씨와 김모(26·여)씨가 머리 부위를 다쳐 숨졌다. 부상자 41명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이들 중 6명은 크게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

부상 정도가 가벼운 운전자 2명은 경찰에 연행됐고 교통사고처리특례법상 신호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직진하던 차량 운전자는 신호위반, 또 다른 운전자는 규정된 좌회전 차선이 아닌 버스전용차선에서 좌회전을 한 정황이 드러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당시 권모(32)씨가 운행하던 60-3번 버스는 지하철 마곡역에서 송정역 방향으로 직진 중이었고, 한모(42)씨가 몰던 22번 버스는 송정역 방면에서 공항중 쪽으로 좌회전하던 상황이었다.

권씨는 직진하던 중 정차신호가 켜졌지만 멈추지 않고 교차로를 통과하려다 한씨의 버스와 충돌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씨도 좌회전 차선이 아닌 버스전용차선에서 곧바로 좌회전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