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SS뉴욕패션위크] 라코스테, 스포츠와 일상의 경계 허물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6SS뉴욕패션위크] 라코스테, 스포츠와 일상의 경계 허물어
(주)동일드방레가 전개하는 프랑스 캐주얼 브랜드 ‘라코스테(LACOSTE)’는 매 시즌 새로운 컬렉션을 통해 브랜드 DNA가 바탕이 되는 독자적이고 창의적인 아이덴티티를 구축해 왔다.

올해도 지난 9월 12일(현지시간), 뉴욕 패션 위크에서 브랜드의 DNA가 깃든 2016년 봄/여름 컬렉션을 선보였다.

라코스테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펠리페 올리베이라 밥티스타는 이번 SS16 뉴욕 패션쇼를 통해 올림픽 정신을 담은 컬렉션을 선보였다.

라코스테는 2014년부터 프랑스 국가 대표팀의 공식 유니폼을 담당하는 파트너로 활동해오고 있다. 오는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도 프랑스 국가 대표팀 공식 유니폼을 선보이게 될 예정이며, 이 특별한 만남에 앞서 SS16 런웨이 컬렉션을 통해 그 축제의 막을 먼저 올렸다

이번 컬렉션에서 올림픽 현장의 다이나믹하고 긴장감 넘치는 순간을 완연히 느낄 수 있는데, 이는 1930년대부터 지금까지의 올림픽에 대한 미학적인 연구와 브랜드의 아카이브를 결합시킨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펠리페의 노력으로 탄생되었다.

특히, 대한민국을 포함 전 세계 국기에서 영감 받은 상징적인 그래픽과 컬러가 리드미컬하게 만났으며, 다양성과 함께 하나됨을 추구하는 올림픽의 스포츠 정신을 완벽하게 보여주었다.

각국의 국기는 물론, 올림픽 운동장과 선수들의 모습 및 복장 또한 이번 컬렉션의 영감이 되었다. 엘라스틱 밴드 소재의 의상은 체조선수 운동복을 떠올리게 했으며, 대담한 프린트가 장식된 판초와 코트는 올림픽 경기가 끝나고 국기를 몸에 두른 채 경기장을 누비는 승자의 장엄한 모습을 담았다.

펠리페는 이 뿐만 아니라 디자인의 다양성이 강조되는 독창적인 스타일을 선보이며 컬렉션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애비에이터 점프수트는 지퍼를 채우지 않으면 풍만한 앰플 코트로 변형해 활용할 수 있고, 드레스는 허리를 단단하게 조여 완전히 다른 스타일로 연출이 가능하며, 트렌치 코트와 나일론 윈드 브레이커는 숄더 스트랩을 사용하면 케이프로도 변신이 가능해 보는 재미와 함께 입는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더불어 라코스테의 아이코닉 아이템 피케 폴로 셔츠에서 모티브를 가져온 L.12.12백, 1963년 르네 라코스테가 직접 신었던 신발을 재 탄생시킨 웨지 스타일의 여성화 르네 스니커즈를 포함, 이번 시즌 새롭게 선보이는 뛰어난 접지력의 남성용 트레킹화 LS.12 등의 액세서리를 함께 선보였다.
[2016SS뉴욕패션위크] 라코스테, 스포츠와 일상의 경계 허물어
이렇게 라코스테는 이번 2016 봄/여름 컬렉션을 통해 스포티 시크의 개념을 새롭게 정의하고 운동 시나 평상시, 낮과 밤, 주중과 주말까지 언제나 연출 가능한 에브리데이 웨어를 제안하며 때와 장소에 대한 경계를 허물었다.

<이미지제공=라코스테>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