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조경태 의원에 연일 러브콜 "공화당에서 대권 꿈꿔보시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경태 의원' /사진=채널A '뉴스특급' 캡처
'조경태 의원' /사진=채널A '뉴스특급' 캡처

'조경태 의원'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새정치민주연합 조경태 의원에 연일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신동욱 총재는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야당 혁신위가 조경태 의원의 '쓴소리'를 해당행위로 규정한 것은 공개적으로 '식물 의원', '좀비 의원'으로 만든 것"이라며 "식물·좀비 의원이 할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공화당에서 '대권'을 꿈꿔보시라"고 글을 올렸다.

신 총재는 전날에도 페이스북에 "새정치민주연합 혁신위(가) 눈에 가시 조경태 의원을 해당 행위자로 규정해 공개 발표(한 것은) 사실상 '정치적 사형 선고'다"며 "(조 의원은)하루 속히 탈당을 해서 신당을 창당하거나 아님 공화당과 한 배를 타야만 후일을 도모할 수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앞서 새정치민주연합 혁신위원회는 "국민을 위해 정권과 싸우지 않고, 당의 정체성을 흔들고, 당원을 모독하며, 분열과 갈등을 조장한 조경태 의원을 비롯한 해당 행위자에 대한 강력한 조치를 당에게 요구한다"며 "공개적으로 탈당 및 신당 창당이나 합류를 선언한 사람은 당적을 박탈하는 것은 물론 어떠한 형태의 복당도 불허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