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린에게 세탁소 향이 날 것만 같아... '다리미장인' 포스 넘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아이린'

세탁소 향이 날 것 같은 레드벨벳 아이린의 취미는 다리미질. 그녀가 직접 다리미질을 선보이며 장인 포스를 뿜어 냈다.


지난 9월 23일 방송된 케이블TV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주간 아이돌’에서는 게스트로 레드벨벳이 출연했다.


이날 ‘다시 쓰는 프로필’ 코너에서 아이린의 취미가 다리미질이라고 쓰여 있었다. MC 정형돈은 “아이린의 취미가 다리미질 이라고. 막내 예리의 교복을 직접 스팀다리미로 다려주는 ‘다리미장인’이라고”라고 말했다.


이에 아이린은 “다림질 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말했고 아이린을 위해 빨래와 다림질을 할 수 있는 도구들이 등장했다. 곧바로 아이린은 다리미를 들고 다소곳하게 다림질을 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 중 '다시 쓰는 프로필' 코너에서 레드벨벳 아이린의 프로필에는 '멤버들 엉덩이 만지는 것을 좋아한다'라는 문구가 쓰여 있었다.


엉덩이 스킨십을 좋아한다는 아이린은 "물컹물컹한 게 좋다"며 솔직하게 얘기했고 멤버들은 "말랑말랑한게 좋다고 말해라"며 만류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1.44상승 0.03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