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명절 음식, 떡·한과·전·튀김·묵·포·나물·잡채… 남은 음식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명절음식'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추석명절음식' /자료사진=이미지투데이

'추석명절음식'

25일 농촌진흥청이 '추석 남은 음식 100% 활용법’을 소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떡과 한과류는 식품건조기에 말린 다음 분쇄기로 갈아두고 먹으면 좋다.

떡과 한과는 별도의 부재료 없이도 말린 분말에 뜨거운 물만 부으면 죽이나 스프, 차처럼 마실 수도 있다. 분말을 만들 때 남은 밤, 호두, 땅콩 등 견과류 등을 볶아 함께 갈면 더욱 고소하다.

전·튀김류는 찌개에 넣어 맛을 내거나 모듬 전골을 만들어도 궁합이 잘 맞는다. 무를 굵직하게 썰어 밑에 깔고 나물과 고기전을 그 위에 올린 다음 물을 부어 끓이다가 먹기 직전에 각종 전을 적당한 크기로 잘라 넣어 끓이면 된다. 전과 튀김은 바삭하게 튀겨 중국식 탕수를 만들고 새콤달콤한 소스를 곁들이면 아이들도 좋아하는 별미가 된다.

도토리묵·메밀묵 등 차례를 지내고 남은 묵류는 나무젓가락 굵기로 썰어 식품건조기에 말려두면 쫄깃한 질감으로 거듭난다. 말린묵만 무쳐먹어도 좋지만, 끓는 물에 5분 정도 삶아 채소와 고기를 넣고 볶아 먹거나 끓인 양념간장을 부어 묵장아찌로 만들어도 좋다.

포는 차례를 지낸 뒤 살은 찢어서 밥 반찬이나 술안주로 먹고, 남은 머리와 가시로 국을 끓여 먹으면 좋다. 쌀뜨물에 북어, 무, 액젓을 넣어 끓이다가 두부전, 대파, 마늘, 미나리를 넣어 끓이면 된다.

나물류의 경우 잘게 썰어서 흰살생선, 새우살 등을 곱게 다져 나물을 섞어 끈기 있게 만든 뒤 동그랗게 빚어 찜솥에 찌거나 튀겨내 채소어묵으로 만들어 먹으면 좋다. 나물을 김이나 만두피에 넣어 튀기면 김말이튀김이 되며, 볶은 삼색나물을 넣어 삼색달걀말이로 만들거나 여러 가지 해물을 섞어 국을 끓여도 좋다.

잡채는 실내에 두면 상하기 쉽고 냉장고나 찬 곳에 두면 당면이 굳어 말랑말랑한 맛이 없어 식감이 떨어지기 때문에 오래 두지 말고 잡채피자를 만들어 먹는 것이 좋다. 식빵 위에 피자소스를 바른 다음 잡채를 올리고 치즈를 뿌려 구우면 완성이다. 또는, 만두피에 싸서 구우면 잡채만두가 된다.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5:32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5:32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5:32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5:32 04/12
  • 금 : 60.94하락 0.315:32 04/12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