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때 결혼이야기…미혼남녀에겐 스트레스, 결혼정보회사는 "오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추석 때 결혼이야기…미혼남녀에겐 스트레스, 결혼정보회사는 "오예~"
결혼적령기의 미혼남녀들은 추석 명절 일가친척들의 결혼에 대한 언급으로 스트레스를 받고, 이는 결혼정보회사의 회원가입 증가로 이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정보회사 가연(www.gayeon.com)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결혼 적령기의 미혼남녀 562명(남 274명, 여 28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추석 명절 스트레스’에 관한 설문 결과를 25일 공개했다.

우선 ‘지난 명절 때 결혼에 대한 일가친척의 질문으로 스트레스를 받았는가?’에 대해 물은 결과, 무려 71.5%에 달하는 이들이 ‘그렇다’고 답해 결혼 적령기의 미혼남녀들이 결혼에 대한 언급만으로도 스트레스를 받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 ‘오는 추석, 결혼에 대한 질문에 스트레스를 받지 않기 위한 방법’으로 22.1%의 응답자가 ‘추석 연휴 기간 친척을 만나지 않겠다’고 답한 것으로 집계돼, 결혼에 대한 언급 자체를 피하고 싶은 것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이들에게 ‘결혼과 관련해 가장 듣기 싫은 잔소리’에 대해 질문한 결과 ▲만나는 사람은 있냐(30.4%)는 말이 미혼남녀들에게 가장 듣기 싫은 말로 조사됐다.

이밖에도 ▲결혼할 때가 됐는데 모아둔 돈은 있니?(21.7%) ▲일찍 결혼해야지 애는 대체 몇 살에 낳으려고?(17.4%) ▲대체 결혼은 언제 하게?(13%) ▲관리를 안 하니까 결혼을 못 하지(8.7%) 등의 의견이 자리했다.

조사를 담당한 가연 홍보팀은 “생각보다 많은 결혼적령기의 미혼남녀들이 명절 기간 결혼에 대한 언급 자체만으로도 스트레스를 받고 있었다”며 “이는 매년 명절을 전후로 결혼정보회사 상담이 늘어나는 이유를 뒷받침 해주는 결과”라고 전했다.

가연에 따르면 실제 지난 설날 직후의 방문상담 고객이 동년 1~2월 평균 방문자수 대비 50% 증가했었다. 이에 오는 추석 직후에도 약 30%정도 상담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미지제공=가연결혼정보>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27.94상승 4.1618:01 08/12
  • 코스닥 : 831.63하락 0.5218:01 08/12
  • 원달러 : 1302.40하락 0.618:01 08/12
  • 두바이유 : 98.24상승 2.2118:01 08/12
  • 금 : 1815.50상승 8.318:01 08/12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웹툰, K-콘텐츠 핵심…창작자 권익 및 처우해야"
  • [머니S포토] 8.15 특사 발표차 브리핑룸 들어서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고개 숙인 김성원
  • [머니S포토] 공판 마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